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여섯 번째 이야기, Surface Hub 2S
    Mobile topics 2020. 1. 28. 14:49

    지난 1월 21~22일에 삼성동 코엑스에서 MS의 서비스 행사(라고 하고 자기 자랑이라고 해석.. ㅋㅋ)인 Microsoft Ignite The Tour가 진행되었다. 뭐 이전에 Oracle 행사도 그렇고 아마존의 AWS 행사도 그렇고 이번 MS의 행사도 명칭을 멋드러지게 Ignite The Tour라고 하지만 내용을 보면 자기네들 시스템, 서비스 자랑이고 쓰면 뭐 여러가지로 돈을 절약할 수 있다는 얘기들로 가득찬 행사다. 물론 내용들 중에는 어느정도 도움이 되는 내용들도 있기는 하지만 말이다. 글로벌 기업답게 전세계를 쭉 돌면서 하는 행사라는 것이 좀 다를 뿐이다.

     

    여하튼 그렇다보니 행사에 대해서는 그닥 쓸 내용은 별로 없고(나 말고 다른 MS MVP들이 운영하는 블로그에 알아서 잘 정리가 될테니) 행사 내용보다는 행사에서 선보여진 하드웨어들에 관심이 가서 그것들에 대해서 가볍게 애기를 해보려고 한다. 참고로 이날 행사에서 MS는 쇼케이스라는 타이틀로 서피스 제품군들을 선보였는데 서피스 프로 7, 서피스 랩탑 3, 서피스 북 2, 서피스 고, 서피스 프로 X, 서피스 허브 2S, 서피스 스튜디오 2 등을 선보였다.

     

    참고로 기업형 하드웨어로 자리잡으려고 하는 서피스에 대한 MS의 생각에 대해서는 첫 번째 이야기에 적었으니 참고하면 될 듯 싶고 또 선보인 제품들을 다 다루려고 하다보니 너무 길어져서 이 포스팅에서 다룰 서피스 허브 2 이외의 다른 모델들에 대해서는 아래의 링크를 참고하길 바란다. 어쩌다보니 마치 시리즈물처럼 되기는 했지만 그래도 글이 길어지는 것보다는 이게 나을것 같아서 이렇게 편집을 했으니 양해 바란다.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첫 번째 이야기, Surface Pro 7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두 번째 이야기, Surface Laptop 3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세 번째 이야기, Surface Book 2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네 번째 이야기, Surface Go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다섯 번째 이야기, Surface Pro X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마지막 이야기, Surface Studio 2

    Surface Hub 2S

    이날 쇼케이스에 전시된 제품들 중 하이라이트가 아니었을까? 이날 전시된 제품들 중에서 가장 큰 서피스 모델인 서피스 허브 2도 전시가 되었다. 재미난 것은 서피스 허브 2S 역시 조만간 한국에서 판매할 예정이라고 한다. 물론 가격이 넘사벽이라 철저히 기업형 모델로만 팔리겠지만 말이다.

     

    MS Surface Hub 2

    서피스 허브 2S는 참으로 재미난 서피스 시리즈다. 서피스 허브 2을 좀 알려면 그 기원(?)부터 알면 편할 듯 싶다. 서피스라는 브랜드가 생겨나게 된 원인(?)이기도 하고 말이다. 물론 지금의 서피스 프로나 서피스 랩탑, 서피스 북 시리즈와 같은 그런 서피스가 아닌 좀 다른 의미의 서피스이기도 하지만 말이다.

     

    서피스는 지금은 MS의 데스크탑, 태블릿 브랜드이지만 처음에는 테이블 PC(?)였다. 이 블로그에 중국에서 처음 서피스를 봤던 내용이 있는데 지금의 서피스 시리즈와는 완전히 다른 모습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2008년에 처음 나왔던 서피스는 그런 모양이었고 그 이후에도 후속 모델로 서피스 2.0이라 불리는 서피스 2.0 Sur 40이라는 모델을 선보였는데 그게 위의 서피스 허브 2를 눞여놓은 것과 비슷하다고 보면 된다. 물론 컨셉 자체는 많이 틀리지만 말이다. 그 후로 테이블 PC 계열의 서피스는 더이상 나오지 않았고 2012년에 Windows 8이 나온 뒤에 지금의 서피스 시리즈의 시조가 된 서피스와 서피스 RT가 나오면서 지금의 서피스 시리즈를 이어가게 된다.

     

    이제 다시 서피스 허브 2S로 돌아가보자. 서피스 허브 시리즈는 기존 서피스 프로나 서피스 북, 서피스 랩탑 시리즈와 같은 휴대용 데스크탑 단말기라고 보기는 어렵다. 서피스 허브가 처음 나왔을 때의 컨셉은 회의실 등에서 여러 사람들과 협업을 하면서 쓸 수 있는 일종의 전자칠판과 같은 개념이었고 서피스 허브 2S 역시 마찬가지라고 본다.

     

    MS Surface Hub 2

    물론 서피스 허브 2S 역시 휴대성은 좀 그렇지만(그렇다고 못들고 다닐 이유도 없다.. ㅋㅋ) 이동성은 어느정도 갖췄다고 본다. 뭐 다른 서피스 시리즈들처럼 들고 다니는 그런 이동성이 아닌 끌고 다니는 이동성이어서 좀 다르지만 말이다(ㅋㅋ). 그냥 터치가 되는 대형 디스플레이에 PC 기능이 있는, 그리고 Windows 10이 설치되어 있는 그런 녀석이라고 보면 편할지도 모르겠다.

     

    일단 알려진 사양은 그래도 괜찮다. 일단 쇼케이스에서 본 서피스 허브 2는 50인치 모델이며 올해 85인치 모델이 나온다는 소문도 있다. 인텔 8세대 쿼드코어 i5 CPU가 들어가 있고 해상도는 4K+(3840 x 2560)으로 3:2 비율의 15.5mm의 배젤이 있는 IPS LCD로 된 픽셀 센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다. 메모리는 8GB이고 저장공간은 SSD로 128GB를 제공한다. 50인치 모델이니만큼 무게역시 만만찮은데 28kg다. 그래픽카드는 인텔 내장 그래픽 카드(UHD 그래픽스 620)가 탑재되어 있다. 하기사 이걸로 게임을 할 것은 아니기에 이정도면 나쁘지 않을까 생각을 한 듯 싶다.

     

    노트북은 아니고 대형 태블릿이라고 보면 좋을 듯 싶은데 그에 걸맞게 포트도 다양하게 구비되어 있는데 USB-A, USB-C 포트와 외부 디스플레이 입력 단자로 HDMI, USB-C(디스플레이 포트)를 제공하며 미니 디스플레이 포트로 외부 디스플레이를 연결할 수 있게 했다. HDMI 포트나 USB-C 포트를 통해서 스마트폰이나 노트북에 연결해서 그 화면을 서피스 허브 2 화면에 보일 수 있게 할 수 있다는 얘기다.

     

    회의실용 단말기 답게 화상회의를 할 수 있게 서피스 허브 2 카메라가 달려있고(재미난 것이 디스플레이 안에 탑재된 방식이 아니라 따로 보여지는 방식이다) 손으로 터치를 지원하는 것 뿐만이 아니라 서피스 시리즈답게 서피스 허스 2 펜을 제공하여 펜으로도 그릴 수 있게 지원을 해준다. WiFi 5를 제공하면서도 블루투스 4.1을 지원하기 때문에 외부에서 무선 마우스나 무선 키보드를 연결해서 사용할 수도 있다.

     

    Windows 10이 기본탑재가 되어 있으며 팀즈나 스카이프, MS 오피스(모바일 버전), 파워 BI 등이 기본탑재가 되어 있고 화이트보드 앱이 탑재되어 있어서 전자칠판으로 충분히 사용이 가능하다. 하기사 서피스 허브 시리즈는 노트북이나 데스크탑처럼 사용하는 것이 아닌 회의실에 두고 스크린처럼 사용하는 용도가 강한지라 화이트보드 앱은 필수가 아니었나 싶다. 오피스 중에서도 파워포인트는 반드시 필요할 것이고 회의를 위한 스카이프나 팀즈도 필요할 듯 싶다.

     

    일단 쇼케이스 현장에서 MS 담당자에게 듣기로는 4~5월에 국내에서도 판매가 될 것이라고 하는데 가격이 얼마인지는 못물어봤다. 참고로 해외에서는 기본형이 $8,999부터 시작을 하고 최대 $12,000까지 한다고 하는데 국내 역시 천만원대로 팔리지 않을까 예상을 해본다.

     

    서피스 허브 2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고 싶으면 아래의 URL을 참고하길 바란다. 한글로 된 MS 자료가 없어서 영문으로 된 링크를 거니 참고하길 바란다.

    https://www.microsoft.com/en-us/surface/business/surface-hub-2


    앞서 언급했던 것처럼 이날 쇼케이스에서 선보인 다른 서피스 시리즈에 대해서는 아래의 링크를 참고하면 될 듯 싶다.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첫 번째 이야기, Surface Pro 7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두 번째 이야기, Surface Laptop 3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세 번째 이야기, Surface Book 2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네 번째 이야기, Surface Go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다섯 번째 이야기, Surface Pro X 
    MS Ignite에서 본 MS Surface 시리즈 마지막 이야기, Surface Studio 2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