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스티브 잡스, MobileMe 출시는 실수야~~~
    Mobile topics 2008. 8. 6. 15:28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플의 스티브 잡스가 WWDC에서 iPhone 3G와 iPhone 2.0 소프트웨어와 함께 선보인 MobileMe에 대해 자신의 실수를 인정했다고 한다. 즉, MobileMe를 iPhone 3G, iPhone 2.0 소프트웨어와 함께 런칭하는게 아니었다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obileMe는 애플의 .Mac 서비스의 차세대 서비스다. iPhone과 맥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에 Email, 일정관리, 할 일 관리 데이터들의 동기화와 사진, 사파리 북마크, 데시보드 위젯 등의 데이터 동기화를 위한 저장영역을 제공해주는 솔루션이다. 애플 서버에 20GB정도 공간을 제공해주며 윈도의 아웃룩과의 동기화까지 지원해주는 애플의 야심찬 차세대 서비스라 할 수 있다. MobileMe 개념이 가능했던 것은 웹 기반이기 때문이다. 인터넷을 통해서 어디서든지 접근이 가능하다는 개념을 기반으로 만든 서비스가 MobileMe다.

    그런데 초반부터 어긋나기 시작했다. 일단 MobileMe 접속이 너무 느리고 Email 데이터가 손실되는 문제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그 외에도 일정관리나 할 일 관리 데이터들도 비슷한 문제들이 보이기 시작했다. 전체적으로 부실 서비스라는 얘기다.

    뭐 스티브 잡스는 올해가 끝나기 전에 이러한 문제를 다 해결하겠다고 장담하고 있는데 과연 그 장담대로 MobileMe가 저런 문제점을 해결하고 말끔한 서비스로 재탄생될지 궁금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티브 잡스는 iPhone 3G의 발표를 더 극대화하면서 애플에 대한 확실한 선진 이미지를 넣기 위해 무리하게 제대로 테스트도 안된 MobileMe를 성급하게 내놓았다는 생각이 든다. iPhone 3G와 iPhone 2.0 소프트웨어, 그리고 MobileMe의 시너지 효과를 누려볼려던 스티브 잡스의 계획은 그 한 축이 되는 MobileMe의 부실함 때문에 헝크러져버린 듯 싶다.

    그런데 MobileMe의 Me 폰트가 꼭 Windows Me의 Me와 비슷하다는 생각이 든다. 그래서 MobileMe도 Windows Me를 쫒아가는 걸까? -.-;

    * 관련 뉴스 *
    Apple's Jobs says oops on MobileMe launch (CNet)
    With MobileMe, Apple Bites Off More Than It Can Chew (TechCrunch)
    반응형

    댓글 1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