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독선으로 가는 애플, iPhone OS 3.0 공식 런칭과 iTunes 정책의 변화
    IT topics 2009.06.17 16:29

    이번 WWDC 2009에서 iPhone 3GS가 발표된 후 같이 발표되었던 iPhone OS 3.0이 미국 시간으로 수요일에 공식 런칭된다고 한다. 문제는 수요일 몇 시인가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수요일 어느 시간에 애플에서 뻥 하고 iTunes를 통해서 업그레이드를 진행할 듯 보인다.


    일단 iPhone OS 3.0은 iPhone 사용자들에 한해서는 무료로 업그레이드가 진행되지만 아이팟 터치 사용자의 경우 9.95달러의 업그레이드 비용을 받는다고 한다. 과거 펌웨어 1.xx 버전에서 2.0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할 때도 비슷하게 돈을 받았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이번에도 3.0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를 하니 아이팟 터치 사용자들은 돈을 내시오~ 하는 것 같다. 뭐 조금만 기다리면 아이팟 터치용 iPhone OS 3.0 펌웨어가 돌아다닐테니 기다리면 해결될 듯 싶다(^^).


    이미 iPhone OS 3.0 베타 버전을 통해서 어떤 기능들이 추가되고 업그레이드 되었는가가 공개되어있는 상태다. 대표적으로 초기 화면에 검색이 추가되었다던지 아이폰의 경우 MMS가 지원된다던지, 아이폰을 잃어버렸을 때 원격으로 안의 내용을 싹 지우게 만드는 기능이라던지, 검색 부분에서는 전체 시스템을 모두 검색할 수 있게 지원한다던지 하는 내용들은 이미 베타 버전을 사용했던 베타 테스터들로 부터 들었던 내용인지라 그렇게 신기할 부분도 없다. 스테레오 블루투스가 지원되는 것은 좀 늦었지만 환영할 일이고 말이다.


    또 iPhone OS 3.0과 관련해서 재미난 소식이 들어왔는데 iTunes가 업그레이드 되면서 타 디지탈 미디어 플레이어(아이팟, 아이폰을 제외한 타사 제품들)를 지원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한다. 그동안 iTunes는 아이팟과 아이폰 이외에도 팜프리와 같은 타사 제품들도 같이 지원했었는데 이번에 iTunes를 업그레이드 하면서 완전히 애플 제품 전용으로 굳힐려고 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로 인해서 팜프리가 타격을 입을 가능성이 크다는 뉴스가 들어왔다. 팜프리는 개방형 웹OS 플랫폼을 채택해서 호환성을 높히고 iTunes와의 연동을 통해서 부족한 컨텐츠 부분을 보충하는 전략을 사용하고 있었는데 애플이 저렇게 옆구리를 치고 나오게 되면 컨텐츠 수급에 있어서 치명적인 상처를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애플은 컨텐츠마저 독점할려고 한다는 비판에서 벗어나기 어려울 듯 보인다. 팜프리가 생각보다 많이 팔리니 벌써부터 견제하기 위해 컨텐츠 고사작전을 쓴다는 비난에서 자유롭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다. 팜프리 뿐만 아니라 수많은 MP3P들도 같은 어려움에 직면할 수 있다. 이는 음원 판매업자들에게도 그렇게 좋은 소식이 못된다. 판매할 수 있는 사용자층이 줄어들기 때문이다.


    과연 애플이 이런저런 비난을 감수하고 애플제품 전용으로 iTunes를 끌고 나갈 것인지 지켜봐야 할 듯 싶다. 만약 애플이 이런 독점체제를 가지고 간다면 MS의 Zune HD와 Zune 스토어의 활동 영역이 그만큼 커질 수 있음을 애플은 알아야 할 것이다.



    댓글 27

    • 프로필사진

      아이튠즈가 팜프리의 싱크를 지원하지 않는게 독선이라는 건 좀 비약이신 것 같습니다. 삼성 핸드폰에 따라 나오는 데이터싱크 프로그램이 엘지 폰을 지원하지 않는 거랑 똑같은 건데요. 그리고 DRM 프리여서 아이튠즈 뮤직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은 모든 음악이 모든 기기에서 된다는 것은 말씀 안하셨고요. ^_^

      2009.06.17 19:34
      • 프로필사진

        iTunes 스토어는 그동안 애플 이외의 제품에도 호환성을 유지했었죠. 물론 처음부터 아이팟 전용으로 만들었는데 타사 제품이 멋대로 갖다 썼고 이제는 애플 전용으로 할려고 한다는 논리라면 할 말은 없지만 타사 입장에서는 그동안 잘 쓰던 iTunes를 애플이 자사제품 보호논리를 앞세워 막는 것이 매우 야속하게 보일 것입니다. 독선이라고 말하는 이유도 바로 그런 부분입니다. 비단 팜프리만을 막은 것이 아닌 그나마 겨우 명맥을 유지하던 MP3P들을 다 죽여버리는 결과가 나올 수 있기 때문이죠.

        그리고 DRM Free이기 때문에 다운로드 이후에는 어디서나 다 사용할 수 있다고 했는데 그것은 다운로드 받은 이후의 이야기고 일단 저작권자 입장에서는 애플제품이 아니면 다운로드를 할 수 없는 상황이 그렇게 반갑지는 않을 겁니다. 물론 PC에 다운로드 받고 타 MP3P에 넣는 방법을 취할 수도 있겠지만 보통은 직접 아이팟에 다운로드 받는 방법을 많이 사용하잖아요. 그런 의미입니다.

        2009.06.18 07:15
    • 프로필사진

      미국 법규상 휴대폰은 무상 업데이트가 가능하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 메이저 버전의 무상 업데이트가 불법이라는 글을 본 적이 있습니다. ^^
      아마도 MS Windows 등의 독점 OS가 무상 업데이트를 제공하여 독점력을 강화하는 것을 막으려는 법이 아닐까 싶습니다만... 법은 만인에 평등해야 하니까요...

      2009.06.17 19:46
      • 프로필사진

        아이폰의 경우 꽁짜인지라 아이팟 터치만 돈을 받는게 좀 억울했습니다.. ㅎㅎ

        2009.06.18 07:16
      • 프로필사진

        옥슬리 코베인법인가? 그랬어요.

        2009.08.10 10:09
    • 프로필사진

      팜프리는 단순히 껍데기만 바꾸는 '아이팟 둔갑술'을 쓴 무임 승차일 뿐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고 봅니다. 독선, 지원했었다, 관련 뉴스의 지원 중단이라는 단어들이 핵심을 벗어나고 있는듯 해서요.

      assam님/ 아이팟터치의 경우 최초의 1세대를 구입했을 경우 이번 3.0 버젼까지 포함한다면 애플측에선 총 3번의 업그레이드 비용을 받는겁니다. 대략 총 40불 정도입니다. 법규가 이러니 저러니 하다면 낮은 가격의 명목 비용만 징수하면 될텐데 이것도 이미 애플의 또다른 수익원으로 굳어졌죠.

      2009.06.17 21:25
      • 프로필사진

        음.. 뭐.. 받아들이기 나름이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애플 입장에서는 기껏 잘 구축해놓은 애코시스템에 그냥 숟가락 하나 얹어서 이득보겠다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해보네요..

        2009.06.18 07:17
    • 프로필사진

      팜 프리 같은 경우에는 애플과의 제휴를 통해 iTunes를 이용하는 것이 아닙니다. 해외 여러 사이트를 통해 밝혀 졌듯이, 팜 프리에서 iTunes 모드를 구동하는 순간 PC또는 매킨토시에 설치되어 있는 iTunes는 팜 프리를 아이폰으로 인식해 버립니다. iTunes는 팜 프리를 공식적으로 지원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펌 웨어의 마이너 업데이트는 언제나 무료로 진행되어 왔습니다. 펌 웨어의 메이저 업데이트라는 것은 말 그대로 기계의 성능은 그대로지만, 내부 소프트웨어만큼은 다음 세대의 것과 동일하게 넘어가는 것입니다. 소비자의 입장에서 새로운 아이팟이나 아이폰을 사는 것과 동일한 행위를 하는 것인데... 저는 돈을 받는 쪽이 옳다는 입장입니다.

      2009.06.17 22:51
      • 프로필사진

        음.. 팜프리에 대해서는 잘 모르기때문에(한번 자세히 뜯어봐야겠군요) 아이팟 둔갑술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어요. 좀 조사해봐야겠군요 -.-;

        그리고 펌웨어 업그레이드의 경우 아이폰은 꽁짜라고 합니다. 그게 3GS에만 그런지 기존의 2G나 3G도 똑같은지는 모르겠지만 제 생각에는 아이폰은 다 꽁짜인듯 싶습니다. 아이팟 터치에만 돈을 받는데 그게 좀 억울(?)해서 그렇게 쓴 것 뿐입니다.. ㅎㅎ

        2009.06.18 07:19
    • 프로필사진

      음.. 역시 의견이 분분하군요. 모든 사용자를 다 만족할수는 없겠죠. 그들도 나름 전략이 있을터이고..

      2009.06.18 00:51
    • 프로필사진

      iTunes 는 그야말로 애플의 밥그릇인데 Palm Pre 가 숟가락 얹어 놓는 것을 막았다고 독선이라니 이건 또 무슨 논리인지 모르겠군요. 요즘 한국에서 아이폰 왜 안들여오냐고 여론의 불만이 점점 높아가니 이런 기사를 써준(?)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기까지 하네요.

      비난을 감수하고 애플이 iTunes를 애플 전용으로 끌고가는지 두고보겠다?? 정말 어이가 없어집니다. iTunes는 처음부터, 지금도, 앞으로도 계속 애플 전용입니다. iTunes는 그야말로 경쟁상대가 없는 황금알을 낳는 거위입니다. 아무리 돈을 쏟아부어도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이코시스템이 아닙니다. 구글도 시도했지만 아직은 애플의 발목도 못잡고 있는데 마이크로소프트라고 별수 없을겁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애플매니아가 아니기 때문에 누구든 iTunes를 위협할만한 이코시스템을 창조하기를 바라지만 아무리 생각해봐도 아직까지는 답이 없습니다. 애플이 스스로 말아먹지 않는한 iTunes의 독주(독선과는 차원이 다른 개념이죠)는 앞으로도 계속 될 것입니다. 애플이 스스로 말아먹을 가능성은 거의 제로에 가깝고 말이죠.

      Palm Pre나 다른 스마트폰의 싱크를 지원하지 않았다고 독선이라고 말하는 그 무식함에 할 말을 잃습니다.

      그리고, Palm Pre가 생각보다 많이 팔린다는 말도 완전히 틀린 정보입니다. 그 반대죠. 지금 생각보다 많이 안 팔려서 후속 프로젝트까지 중단시켜가며 어떻게 하면 Palm Pre의 매출을 더 올릴까 고민중인데 뭐가 많이 팔리고 있다는 건지.... 제대로 리서치는 하고 글을 쓴 건가요? 조금만 검색해도 쉽게 알 수 있는 정보를 이렇게 엉뚱하게 틀리다니 정말 의아하군요.

      2009.06.18 02:21
      • 프로필사진

        무식함이라.. 그렇습니다.. 당신이 보기에는 무식함이라고 할 수 있겠지만 나도 나름대로의 보던 시각과 경험이 있기에 내 입장에서는 전혀 무식함이 아닙니다.

        iTunes가 애플의 밥그릇이라고는 하지만 그동안 타 디바이스가 지원하는 것을 묵인하고 있다가 갑자기 이번부터 지원안한다고 막아버린다는 것에 과연 어떤 의도가 있는지 의심을 했고 저런 결과를 도출했을 뿐입니다. iTunes가 성장하는데에는 아이팟의 성장이 그 이유가 되겠지만 타 디바이스에도 관대했던 것도 하나의 이유가 되었기 때문이죠. 그렇게 시장을 키웠다가 이제는 건드릴 수 없는 수준까지 이르니 애플이 시장 컨트롤을 하려고 저러는게 아니냐 하는 생각이 들어서 저렇게 썼습니다.

        그리고 팜프리가 생각보다 많이 팔렸다는 얘기는 비록 아이폰의 임팩트만큼은 못하지만 미국에서 마이너에 속하는 스프린트가 판매했음에도 불구하고 일주일만에 2만여대인가 팔렸다는 뉴스를 들었기 때문에 썼던 얘기입니다.

        댓글을 달때 말이죠. 익명으로 다는 것도 그렇지만 무식하다는 표현을 그냥 생각없이 쓰는 것처럼 보이는데 아마 스스로에게도 그렇게 자주 쓰나보네요?

        2009.06.18 07:26
      • 프로필사진

        무식하다는 표현에 대해서는 사과를 드리지요.

        하지만, iTunes는 애플 디바이스만으로도 크는데 전혀 문제가 없었습니다. 만일 타 디바이스들 덕분에 커졌다면 계속 그대로 모른척 놔뒀겠죠.

        Palm Pre의 매출은 그렇게 주목을 많이 받았음에도 첫주에 2만대라면 완전한 실패입니다. 한국이 아니라 미국시장입니다. 5만대였더라도 성공이 아닐텐데 2만여대를 많이 팔렸다고 보시다니 이해가 안되는군요.

        애플은 커져서 독선적이 아니라 워낙 너무 앞서가는 독주를 하고 있을뿐입니다. 만일 애플이 독선적이라면 그것은 경쟁사(경쟁이란 표현이 무색하지만)에게 독선적인게 아니라 오히려 애플 유저들에게 약간 독선적이라고 해야 맞습니다. 유저들의 요구에 따라 아이폰을 개선하는 것이 아니라 애플의 판단에 따라 아이폰을 개선하기 때문이죠. 다른 폰들 수년전부터 달고 나온 비디오 기능도 아이폰은 이제서야 겨우 넣었죠. 그래도 아이폰 유저들은 좋다고 환호합니다.

        국내에 아이폰이 계속 못들어오기 때문에 국내 이통사들에게 잔뜩 화가 나 있는데 오히려 뜬금 없이 애플이 독선적이라니 이거 혹시 물타기는 아닌지 의심이 들었을뿐입니다.

        2009.06.18 11:39
    • 프로필사진

      애플..어떤 면에서 멋있습니다. 자신감^^

      2009.06.18 04:32
      • 프로필사진

        적어도 이쪽 시장(음원 애코시스템 시장)에서는 거의 시장 지배자로 굳혀졌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 아닐까 싶습니다..

        2009.06.18 07:20
    • 프로필사진

      아이튠스가 타 디바이스를 지원하는 것을 묵인하고 있었습니까? 처음 듣는 얘기인데요.
      아이튠스와 동기화 가능한, 아이팟/아이폰/모토로커 이외의 다른 기계를 알고 계신 것이 있나요?

      2009.06.18 08:48
      • 프로필사진

        뭐.. 몇몇 중국제 MP3P에서 iTunes를 지원하기는 했습니다..
        그리고 묵인했다라기 보다는 타 디바이스에서 멋대로 갖다 썼다는 것이 맞겠네요..
        용어 선택에 좀 실수가 있었습니다.. -.-;;;

        2009.06.18 09:44
    • 프로필사진

      아이튠즈는 애플외의 호환성문제는 확실히 중요한것 같습니다. 음반 시장의 큰 범위를 차지하는것은 분명한 사실이니까요. 그리고, 차후에 애플이 진짜 시장 표준으로 성장하려면 꼭 집고 넘어가야할 문제라고 봅니다.
      혹시 ISO시리즈라도 선정되는 날에는 애플로서는 곤란해질 가능성이 높으니까요. 애플의 점유율이 높아지면, 나머지 업체들이 담합해서 하지 말라는 보장이 없죠.

      또한 앱스토어의 파괴력이 결국은 다른 플랫폼들의 유통구조의 혁신을가져왔고, 결국은 애플도 다른 플랫폼 밴더들중에 하나가 될 수 밖에 없을듯 합니다. 음악이라고 예외는 아니겠죠.

      2009.06.18 09:55
      • 프로필사진

        애플이 돈을 벌려면 표준이 되어서는 안될껍니다..
        그렇게 하지 않기 위해서 나름 컨트롤을 할 듯 싶네요...

        2009.06.18 11:14
    • 프로필사진

      애플이 관대함을 발휘하길 바랍니다.ㅎㅎ

      2009.06.18 12:17
    • 프로필사진

      다른 것에 대해 할말이 많긴 하지만업데이트 일정은 GMT기준 오후 6시에 업데이트 한다고 확실히 명시되어 있었습니다...

      2009.06.18 14:46
      • 프로필사진

        음.. 제가 본 CNet 기사에는 sometime으로 되어있어서요.. -.-;;;
        글고 한국 iTunes에서는 아직 업데이트 할 수 없지 않나요?

        2009.06.18 15:10
    • 프로필사진

      아이뉴스의 제목이 좀 도발적이네요. '지원중단'이라니... 애플은 공식적으로 팜프리를 지원한 적도 없는데 말입니다.
      일단, http://support.apple.com/kb/HT3642 에 따르면 'Apple does not provide support for, or test for compatibility with, non-Apple digital media players and, because software changes over time, newer versions of Apple's iTunes software may no longer provide syncing functionality with non-Apple digital media players.' 입니다. 즉, '애플은 비 애플 미디어 플레이들의 지원이나 호환성을 테스트 하지 않으며, 계속 소프트웨어를 바꾸기 때문에 iTunes의 새 버전들은 비 애플 미디어 플레이어들의 싱크 기능을 더 이상 제공하지 않을지도 모른다' 라는 거죠. 결국 애플의 입장은 '적극적으로 막겠다'라기보다는 'iTunes 업그레이드 하면 연결 안될지도 모르는데, 그건 우리 책임 아니다'라는 식으로 책임소재를 명확히 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현재 팜프리의 경우 iTunes기동시 팜프리를 아이폰인 것처럼 '속이는' 방법으로 iTunes와 싱크하고 있습니다. 정상적인 방법이 아니라 일종의 편법이죠. 그래서인지 팜의 모습은 남의 밥상에 숟가락 얹어 놓고선 밥상을 옮기려고 하니 투정부리는 것 같아서 안 좋아 보이지만요...

      2009.06.18 22:09
      • 프로필사진

        좀 애매한 부분은 있군요..
        신문기사의 제목뽑기야 예전부터 그렇게 해오던 것이니.. -.-;
        이 부분은 좀 찬찬히 생각해봐야..

        2009.06.19 07:58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