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해보니 2013년에는 이런저런 일들이 많았습니다. 학주니닷컴 블로그 입장에서는 어떻게 보면 작년의 부진을 나름 이겨낼 수 있었던 좋은 계기가 많았던거 같기도 하고 말입니다. 물론 국가적으로는 혼란의 시기였고 그건 아마도 내년도 올해와 별반 다를 바가 없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하지만 그렇더라도 올해의 아쉬운 점들, 안타까운 점들, 나쁜 것들은 다 떨쳐내고 내년에는 즐겁고 활기차고 좋은 것들만 받아서 지낼 수 있는 1년이 되었으면 합니다.


새해 많이 받으세요 ^^;


신고
블로그 이미지

스마트하려고 노력하는 학주니

학주니의 시선으로 본 IT 이슈와 사회 전반적인 이슈에 대한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