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다사다난했던 2017년도 끝나고 2018년 새해가 시작되었다. 작년에 무엇을 했는지 기억도 나지 않지만 어찌되었던 정말 후딱 지나간 1년이었다. 나이를 먹을 수록 점점 1년이 지나가는 속도가 빨라진다고 어르신들이 얘기하시는데 그것이 정말 맞는 말인 듯 싶다. 뭐가 어떻게 된 것인지도 모르는 사이에 회사에서 일에 치여서, 가족들 돌보느라, 이것저것 공부도 하고 일들을 펼쳐놓아버리게 되다보니 1년이 정말 훅하고 지나가는 듯 싶다.


2018년은 2017년에 펼쳐놓았던 일들을 다 마무리하는 1년이 되었으면 좋겠다. 가족도 더 건강하고 회사도 지금보다 더 성장하고 나 스스로도 더 성장하는 1년이 되었으면 한다. 더불어 이 블로그를 찾아와주시는 구독자들과 방문자들도 모두 하는 일이 다 잘되는 1년이 되었으면 한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블로그 이미지

스마트하려고 노력하는 학주니

학주니의 시선으로 본 IT 이슈와 사회 전반적인 이슈에 대한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