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PC의 판매추세는 데스크탑보다는 노트북이 앞서있는 상황이다. 노트북의 사양이 점점 높아질수록 데스크탑 PC와의 성능격차가 줄어들 수록 이러한 현상은 더 심화될 듯 싶다. 이러한 가운데 LG전자가 고성능 데스크탑 PC를 출시했다는 뉴스가 들어와서 소개할까 한다.

LG전자는 이번에 고급사용자를 위한 블랙피카소2 시리즈 2종(R20, S20)을 내놓았다. 이 제품들은 인텔의 이글레이크 플랫폼에 쿼드코어 CPU를 탑재한 3GB의 메모리를 자랑하는 고성능 PC다.


저소음 슬림형 R20 시리즈
'R20 시리즈'는 코어2쿼드 Q8200 CPU, GeForce 9500GS 등을 탑재한 고사양 제품임에도 불구하고 LG전자의 독자적인 소음 저감 기술을 적용해 최저소음 수준을 구현했다. CPU등 주요 부품에서 발생한 열을 사방으로 빠르게 확산시키는 '다면플랫폼 냉각기술(MDPC: Multi Direction Platform Cooling)'과 PC 사용환경에 따라 냉각팬의 가동속도를 조절해 주는 '냉각팬 제어기술(CGF: Controllable GFx Fan)'로 소음수준을 22데시벨(dB) 이하로 대폭 낮췄다. 일반적으로 조용한 도서관이 30dB, 귀를 기울여야 들을 수 있는 작은 소리가 20dB 수준이다.

넉넉한 공간으로 확장성을 고려한 S20 시리즈
전통적인 데스크톱 형태의 'S20 시리즈'는 넉넉한 확장성을 갖추고 있어 하드디스크 등 추가장치를 장착하는데 편리하다. 뿐만 아니라, 인텔 코어2쿼드 Q9400 CPU와 GeForce 9600GT 등 최고사양을 채택해 고품질 멀티미디어 콘텐트를 즐기는데 적합하다.

R20, S20 시리즈는 대용량 하드디스크 탑재로 용량이 큰 파일의 관리가 용이하고, 슈퍼멀티 DVD라이터, 13 in 1 멀티카드 리더기를 적용해 편의성을 더했다. 이 외에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스마트 리커버리’ 기능은 사용자가 더욱 편리하게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작업을 할 수 있다.

참고로 확실히 LG전자가 삼성전자보다 디자인적인 측면에서는 좀 더 이쁘게 만드는거 같다는 생각이 든다. 뭐 삼성전자는 이미 데스크탑 PC 부분을 접은 듯 하지만 말이다(최근에 메가스테이션을 본 기억이 없다. 노트북 시리즈인 센스 시리즈들은 잔뜩 나오는데 말이지).

참고로 모델이 어떻게 보면 귀엽고 어떻게 보면 늙어보이는 듯한 느낌인지라 참 뭐시기하다(ㅋㅋ).



블로그 이미지

스마트 학주니

학주니의 시선으로 본 IT 이슈와 사회 전반적인 이슈에 대한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